분당아재의 솔직한 블로그

코로나19 때문에 10년된 마른 기침을 고쳤습니다.

쓸만한 생활정보

10년동안 마른기침을 했습니다.

이비인후과, 호흡기내과를 아무리 다녀도 큰 차도가 없어 그냥 포기하고 받아들이고 살고 있었죠.

중요한 미팅이 있으면 목캔디, 호올스 등을 미리 먹고 1시간 정도는 기침을 안하고자 노력했고,

상대방에게도 미리 양해를 구하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2020년 1월부터 코로나19 바이러스가 기승을 부리니  기침을 하는 것 자체가 민폐로 보여 도저히 그냥 둘 수가 없더군요. 

더구나, 독감 후에 기침이 완전 심해져서 정말 괴롭더군요.

어떻해서든 고쳐야했습니다. 

마른 기침을 고치기 위해 올해 제가 했던 것들을 순차적으로 적어봅니다. 

2020년 1월 

마른 기침은 평소처럼 했었습니다.

그러다 1월초에 A형 독감에 걸렸죠. 얼렁 병원가서 타미플루 처방받고 5일간 약을 먹었습니다.

A형독감은 안 걸리는게 좋지만, 어쨋든 걸리더라도 자가격리하고 타미플루만 잘 먹으면 별탈없이 회복됩니다.

문제는 이번 독감의 끝은 기침이라는 사실입니다.

친구들도 독감에 제법 걸렸었는데, 기침이 상당히 오래갔었다고 이야기 하더라구요.

저도 마친가지였습니다. 독감은 나았는데 기침이 안떨어지네요.

가만히 호흡 조절을 하며 있을 때 그나마 견딜만 한데, 자려고 누우면 기침이 나왔습니다.

한참 기침을 하고 나서야 잠이 들곤 했죠. 

성대부분에 뭔가 이물감도 느껴지고 이것을 없애고자 인위적으로 기침을 하기도 하구요.

특히, 말을 할 때 날숨때문에 가슴이 훅 조여들면서 기침이 막 나옵니다. 

내과를 찾았습니다. 기침 이야기를 했더니 당연히 기침약과 시네츄라시럽을 처방에 주었습니다. 

약을 3일분 먹어도 그때분 마른 기침은 낫지 않았습니다. 

 

한의원에 갔습니다.

아주 예전에 마른기침을 한참 할 때, 한의원에서 맥문동이 들어간 약을 먹고 효과를 본 적이 있었거든요.

한참 상담을 받고 용과 맥문동이 들어간 한약을 지었습니다. 수십만원 나가네요. ㅜㅜ

약을 먹으면 금방 좋아질 것이라 했지만, 웬걸 1주일이상 한약을 먹어도 역시 효과가 크지 않았습니다.

 

2020년 2월

아는 약사분께서 제 이야기를 들으시고 기침에 좋은 약을 몇일분 주셨습니다.

양약도 몇 개 있었는데 이건 어떤 약이었는지 미쳐 파악하지 못했네요.

양약과 함께 맥문동과립형인 '윤폐탕'을 복용했습니다. 

평소 안먹던 약이 들어가서인지 차도가 좀 있었습니다. 

하지만, 설 연휴가 이어지다보니 어쩔 수 없이 술을 계속 먹게 되어 기침도 제자리 걸음이 되었습니다.

양약도 다 떨어졌구요. 

 

어쨋든 과립형 맥문동약이 효과가 있었던 것 같아 이것으로 승부를 보기로 했습니다.

과립형 맥문동약은 여러가지가 있었습니다. 

이미 먹었던 '윤폐탕', '맥문동엑스' 등등

저는 이렇게 맥문동이 과립형으로 나오는지 이번에 알았어요. 진작 알았으면 좋았을 것을 ㅜㅜ

아무튼 제가 먹은 것은 '맥감'이라는 약입니다. 

맥감을 하루에 4번, 공복에 2주일 정도 복용했습니다.

보통 아침 7~8시, 오전 11시, 오후 5시, 오후 11~12시 이렇게요.

그리고, 중간에 두번 기침약 시럽인 '시네츄라'를 먹었습니다.  (약사님께 문의하고요.)

확실히 효과가 조금씩 나타났습니다. 기침도 덜하고.. 말을 해도 기침을 심하게 하지 않은 상황이 되었습니다. 

시네츄라는 다 먹었고, 이제 맥감만 남았습니다. 

목 성대 부분에 이물감이 여전히 있네요. 여기서 중요한 한 수!! 

바로, 용각산을 먹었습니다. 

이걸 왜 몰랐을까요? 용각산 효능 중에 목 이물감을 없애는 것이 있더군요.

맥감은 평소처럼 먹고 중간 중간 목이 불편할 때, 용각산을 먹었습니다. 

목이 확실히 편해지네요. 

중요한 것은 용각산을 먹을 땐, 다른 진해거담제와 함께 먹어서는 안된다고 합니다. 

이렇게 하니 마른 기침이 확실이 줄어지네요.

맥감과 용각산을 먹을 때,  중간 중간 도라지청을 차로 마셨습니다.

2월 하순

이제 맥감과 다 먹었고 남은 건 용각산 뿐입니다.

하지만, 마른 기침은 이제 거의 하지 않습니다.

목이 불편할 때, 가끔 용각산을 먹고 중간중간 도라지청을 먹고 있습니다.

세상 이렇게 편할 수가 없네요.

 

물론, 어떤 약을 먹어서 효과를 본 것인지 똑부러지게 말하긴 어렵습니다만,

저는 맥문동 인 것 같습니다. 그거 먹을 때 확실히 효과가 있었거든요.

모든 약국에서 '맥감'을 팔고 있진 않습니다.

우연히 알게 된 거라, 제약회사에 전화해서 사는 동네를 이야기 했더니 판매하는 약국을 알려주어 

추가로 구입해서 복용했습니다. 

 

* 지극히 개인적인 경험을 적었습니다.  (이 방법이 꼭 맞다는 말은 절대 아닙니다. )

사람마다 차이가 있겠죠.

하지만, 마른기침으로 고생해보지 않은 사람은 이 고통을 모를 겁니다. 

저는 어쨋든 이렇게 해서 많이 낫긴 했습니다. 

지금은 기침을 거의 하지 않고 큼큼~ 이렇게 목을 정리하는 정도로 괜찮아졌습니다.

마른기침으로 고생하시는 분들은 한번 참고해 보세요. 

반응형

습관성 헛기침, 마른기침이 심할 땐...

쓸만한 생활정보

아무런 증상없이 기침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지난 가을부터 그랬으니 거의 8개월정도 되었네요.
그동안 내과를 수없이 다니면서 항생제를 숱하게 복용했고 코푸시럽, 프로스판 같은 진해거담제도
다량으로 복용했습니다.
그래도 기침은 멈추지 않더군요.

방향을 바꾸어 도라지, 무우, 콩 등을 넣고 달인 원액도 먹어 보고 주사도 맞아 보았습니다.
약간씩 호전이 될때도 있었지만 전체적으로 기침이 낫진 않았습니다.

한 2개월을 그냥 방치하다가 마지막으로 이비인후과에 갔습니다.
아침 일찍 접수를 하고 진료실 앞에서 기다리는데 벽에 이런 벽보가 보이더군요.


"인후두 위산 역류질환"
  • 목에 뭔가가 걸려있는 듯한 불편한 느낌이 있고
  • 가래가 그다지 많진 않지만 습관성 헛기침을 하고
  • 쉰 목소리, 삼킴곤란 등등

딱 제가 갖고 있는 증상이었습니다.
식도 부분에 뭔가 살짝 걸려 있는 것 같고 가래를 뱉어내고자 습관성으로 헛기침을 하곤 했거든요.

진료를 받으면서 의사에게 이야기를 하니 코를 통해 내시경으로 성대 주위를 확인했습니다.
그리곤, 인후두 위산 역류질환이 맞다.. 라고 하네요.


약을 먹으면 호전되는데 많은 양은 아니지만 1~2개월 이상은 복용을 해야 호전되고
술, 커피, 고기 등을 줄여야 한다고 합니다. ㅜ.ㅜ 가장 좋아하는 것들인데 말이죠.

술, 커피, 고기 등이 식도에 있는 괄약근을 약하게 만들어서 위산이 위로 올라오는 것을 막지 못해
목에서 자꾸 기침을 하는 것이라고 합니다.

처방전을 받았습니다.


대략 살펴보니 위산 제산제, 가래제거제 등이 들어있네요.
2주정도 복용했더니 효과가 좀 있긴 하네요. 앞으로 2주는 더 먹어봐야 확실히 알 것 같습니다.

마른기침을 자주 하시는 분들 중 저와 같은 증상이면 이비인후과에 한번 가보시는 것도 좋을 듯 합니다.


반응형

잦은 기침, 마른 기침, 잘 떨어지지 않은 기침의 특효약

쓸만한 생활정보


콜록콜록~~~
기침으로 한 두달동안 고생했습니다.

두달 전쯤에 몸살감기에 걸렸습니다. 근육통 때문인지 온몸이 쑤시고 열도 약간 났습니다.
지금 생각해 보면 아마도 신종 플루가 지나간 것 같기도 합니다. ^^;

종합감기약으로 하루이틀 버텼으니 증세가 목으로 이동했습니다.
목에 무언가 걸린 것처럼 거북하고 때론 약간의 통증도 있었습니다.
병원에서 X-Ray를 찍어보고 검사를 했더니 기관지염이라고 하더군요.

항생제를 한 4일정도 먹고 목아픔은 넘어갔습니다.
그다음으로는 기침이 나더군요.
다른 곳의 이상은 없는데 기침이 계속해서 나왔습니다.

다시 병원을 갔습니다.
몇 개의 알약과 코푸시럽같은 기침약을 주었습니다.
먹어도 효과가 없더군요.

집앞의 좀 더 큰 병원으로 갔습니다.
다시 항생제를 포함한 상당한 약을 주더군요.
약간 호전되는 듯 했지만 약을 안 먹으면 다시 기침이 시작되었습니다.

가슴에 뭔가 쩍~~ 달라 붙인 것 같아 답답하고 기침을 해도 시원하지 않고
침을 뱉어도 가래가 시원하게 나오지 않은 상황이 계속 되었습니다.

약 3주정도를 병원에 다녔습니다. 항생제도 계속 먹었구요.
중간에 기침에 좋다는 한약도 몇번 먹었습니다.
그래도 나아지지 않았습니다. 혹시 신종플루인가 해서 확진검사까지 받았습니다.
결과는 물론 신종플루가 아니었구요.

항생제를 먹으나 안먹으나 상태가 똑같아 더이상 약을 먹지 않고 민간요법으로 고쳐보기로 마음먹었습니다. 

도라지 엑기스와 꿀이 기침에 좋다고 하여 가게에 가서 도라지농축액 제품을 사서 복용하기 시작했습니다.


이렇게 생긴 놈을 사다가 티스푼으로 하나 떠서 따뜻한 물에 타서 차 마시듯 홀짝홀짝 계속 마셨습니다. 머그잔으로 2잔 정도 계속 마셔대니 효과가 나타나기 시작하더군요.

사실 맛은 그다지 좋진 않습니다. 연하게 타면 효과가 적을 것 같아 좀 진하게 타고 꿀을 한스푼 넣어 같이 마시니 그나마 먹을만 하더군요.

이렇게 2-3일 먹으면 기침이 거의 사라집니다.
기침을 해도 속이 시원하고 가슴의 가래가 없어지는 것 같거든요.

잦은 기침으로 고생하시는 분은 한번 도전해 보시면 좋을 듯 합니다.
기침을 자주 하니 요즘과 같은 때는 사람을 만나 업무협의 하기도 겁나더군요.
상대방이 혹시라도 신종플루라고 오해할까봐요 ^^

제 경험상 기침에 효과가 있던 방법을 나열하면 이렇습니다.

1. 따뜻한 물을 자주 마신다.
   한두컵이 아니라 아예 작은 주전자에 떠 놓고 계속 마셔야 합니다.

2. 기침이 심할 땐 꿀을 수저로 떠서 그대로 먹는다.
  꿀을 그냥 떠 먹으면 심했던 기침이 잠시 잠잠해 집니다.

3. 배즙도 효과가 있습니다.
  시중에 나와 있는 배즙팩을 구입해서 먹으면 가래가 많이 없어집니다.

4. 그래도 역시 도라지 엑기스가 최고
  가장 확실하고 빠른 방법 같습니다. ^^;

잦은 기침, 마른 기침으로 고생하시는 분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