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아재의 솔직한 블로그

'CGM'에 해당되는 글 2건

  1. 입소문이 가장 믿을만 하다. (1)
  2. 소문이 힘세네 - CGM에 대하여

입소문이 가장 믿을만 하다.

IT산책
얼마전 CGM(Consumer Generated Media)에 대한 포스팅을 한 것도 있지만
우리나라에서는 입소문이 가장 확실한 광고임을 증명(?)하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AC닐슨은 최근 전 세계 47개국 2만6486명을 대상으로 ‘광고 유형별 신뢰도’를 설문한 결과, 한국인들의 87%가 ‘소비자들의 추천’를 신뢰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23일 밝혔다.

소비자들의 추천은 13개 광고 유형 중 가장 높은 신뢰도를 기록했으며, TV(71%), 신문(64%), 라디오(50%), 잡지(46%) 등 전통 매체의 광고에 비해도 월등히 높았다.

한국인들은 휴대전화 문자 광고(12%), 온라인 배너 광고(20%), 영화 시작 전 광고(32%) 등을 못 미더워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한국인들은 온라인에 게시된 소비자 의견을 신뢰한다는 응답률이 세계 평균(61%)보다 20%포인트 높은 81%를 보이며 온라인 소비자 의견에 대해 다른 어느 국가보다 높은 신뢰도를 보였다.

우리나라가 다른 나라보다 인터넷 환경이 발전한 것이 한가지 Factor가 아닐까 하는 생각을 해본다.
많은 제품을 생산하는 기업들은 온라인에 올라오는 각종 입소문(Buzz라고도 한다)등을 잘 활용하여 제품 Upgrade시 반영해야 할 것이다.

각종 Review 사이트, 게시판, 블로그 등에는 본인이 사용해 본 제품에 대한 각종 정보, 해당 회사의 서비스 등을 날카롭게 지적하는 글들이 상당히 많고 이를 신뢰하여 제품 구매시 상당부분 참고하는 ROM(Read Only Member)는 수십배나 많다.

이를 잘 활용하는 기업들은 지금보다 좀더 나은 서비스를 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또한, 이러한 내용을 분석하여 기업에 제공하는 서비스도 조만간 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

소문이 힘세네 - CGM에 대하여

IT산책
진실보다 영향력 커
의사결정 좌지우지


사람들이 쑥덕거리는 뒷공론과 소문이 진실보다 더 큰 영향력을 발휘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독일 막스 플랑크 연구소의 진화 생물학자인 랄프 좀머펠트가 이끄는 연구팀은 학생들에게 컴퓨터 게임을 시키는 연구를 통해 소문이 사람들의 의사 결정에 진실보다 더 큰 영향을 미친다는 결론을 얻었다고 15일 밝혔다.

소문이 힘세네 기사보기

기사의 내용도 그렇지만 사실 이 내용은 이미 우리 생활에 밀접해야 연관되어 있다.
영화를 볼 때 가장 많이 참고하는 사항이 바로 입소문이다.
그 영화 재미있다더라, 기대보다 못하다더라, 스토리가 뻔하다더라 등
영화를 보고 난 사람들의 입소문에 의해 흥행이 많이 좌우된다.

또한, 여행을 갈 때도, 호텔이나 팬션 등을 선정할 때도 이용후기 등을 꼼꼼이 읽어보고
결정하는 경우가 많다. 쇼핑몰에서 물건을 살 때도 마찬가지다.

더욱이 요즘은 블로그, 싸이 등을 이용하여 본인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피력하는 유저들이
많아져서 입소문 뿐만 아니라 인터넷에 올리는 갖가지 Review 에 대한 내용도 상당히
중요한 위치를 차지한다.

이러한 것을 요즘 CGM이라 한다.
CGM은 Consumer Generated Media의 약자로 인터넷 등을 활용해 소비자가 내용을 생성하여
스스로 정보를 발신하는 미디어를 가리킨다.
CGM의 대표로는 앞서 언급한 블로그, 입소문 사이트, Q&A 커뮤니티, SNS(Social Network Site), SBM(Social BookMark), 메일 매거진 등이 있다.

요즘 기업은 이러한 CGM을 상당히 중시하여 마케팅을 펼친다.
CGM의 내용을 수집하고 분류하여 회사의 정책결정에 반영하기도 한다.
그 이유 중 하나는 CGM에는 이른바 ROM이라고 불리는 Read Only Member가 있기 때문이다.
즉, 적극적인 의사표현은 하지 않으나
CGM에 있는 내용을 신뢰하여 그 내용대로 구매,이용,결정 등의 행동을 하는 유저가 있기 때문에
기업에서는 CGM의 힘을 무시할 수 없는 것이 현실이다.

소문의 힘
입소문의 힘이 인터넷 때문에 이전보다는 굉장히 강력해 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