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아재의 솔직한 블로그

3월, 황사 대비는 이렇게 하자.

IT산책
3월 16일 월요일부터 중국발 황사가 덥치고 있다.
일요일 늦은 밤에 집안 환기를 미리미리 다 시켜놓은 후 창문을 꽁꽁 닫고 황사에 대비를 했다.
출근을 하면서 하늘을 보니 약간 찌부둥하다. 강한 황사가 온다는 소식을 들어서 그런가 코도 약간 매쾌한 느낌이 든다.

출근해서 서울특별시 대기환경정보서비스(http://air.seoul.go.kr)에 접속했다.
현재 시간 오전 7시 30분 아직까지 서울을 황사에 그렇게 노출되지 않았다.
이 사이트에 접속해 보면 실시간으로 자기 지역의 미세먼지 농도 여부를 알 수 있어서 편리하다. 무작정 황사라고 집안에서만 지낼 수는 없지 않은가?


경기도에서도 같은 서비스를 제공한다.
경기도 대기오염정보센터(http://air.gg.go.kr)
경기도 각 지역의 미세먼지 농도를 알 수 있는데 현재 안양, 과천, 성남 등이 민감군으로 표시된다.
서서히 황사가 몰려오고 있음을 알 수 있다.
방송이나 보도를 통해서는 실시간으로 황사정보를 알 수 없으므로 이런 사이트를 통해 실시간으로 황사관련 정보를 접하는 것이 좋을 듯 하다. 그러면 조금이라도 빨리 황사의 답답함에서 벗어날 수 있을 것이다.

기상청 예보보다 정확하게 황사판단 하는 법

IT산책
지난 일요일에 전국적으로 황사가 있을 거라는 기상청 예보가 있었다.
황사를 맞이(?)하며 이제 서서히 봄이 오는구나 하는 생각도 들었지만 월요일에 있을 첫째의 초등학교 입학식이 무사히 진행될 지 걱정이 되었다.

내가 황사를 가장 싫어하는 이유는 먼지가 섞인 공기가 싫은 것도 있지만 무엇보다도 집안을 환기시키지 못하고 하루종일 창문을 꽁꽁 닫고 생활해야 한다는 점이다. 그러다가 간단하게 음식이라도 하게 되면 음식냄새도 제대로 빼지 못하고 답답한 공기를 하루종일 마시고 사는 것이 너무나 싫다.
작년 같은 경우도 길게는 이틀씩 주말 내내 황사때문에 꽁꽁 박혀서 생활했었는데 이번 주말에도 그러려나 걱정부터 앞섰다.

일요일 오전에 하늘이 약간 뿌옇게 보였다. 드디어 황사가 오는구나 생각하고 집안 창문을 다 닫고 있었는데 생각한 것보다 하늘의 색깔이 노랗지가 않았다.
방송에서는 중국발 최대 황사가 온다고 했는데 이상했다. 방송을 보면서 있으니 오후부터 황사가 점차 강해지고 전국적으로 확대될 것이라고 했다.

방송에서 말하는 것하고 내가 보는 하늘하고 차이가 좀 있어서 직접 인터넷을 뒤져서 알아보기로 했다.
먼저 기상청 홈페이지에 들어갔다.
기상청 홈페이지는 http://www.kma.go.kr 이다. 황사가 특보에 해당하여 메인 화면에 황사의 위성사진이 걸려있다. (아쉽게 캡춰하지는 못했다.)
황사가 걸쳐있는 모습을 보니 경기도를 살짝 비켜나서 충청도 부터 남쪽으로 걸쳐 있었다.

'음~ 그러면 경기도는 비켜간다는 소리인데...' 혼자 생각하며 황사센터 메뉴을 클릭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각 관측지점의 측정한 황사 농도를 표시해 주는 그림이다.
(지금 보이는 그림은 일요일 것은 아니다. 일요일에는 충남이하 지역이 노란색이었다.)
내가 사는 곳이 분당이니까 관악산 지점의 측정치가 맞을꺼라고 생각했다.
관악산지점의 측정치를 보니 일요일의 측정치가 평소와 다름이 없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림에서 보듯 3월 2일 측정치는 오히려 2월 29일 측정치보다도 낮았다. 2월 29일은 황사예보가 없던 날이다.

좀더 확실히 하기 위해서 경기도 보건환경환경연구원에서 제공하는 실시간 대기오염도를 살펴보기로 했다.
경기도 대기오염정보센터는 http://air.gg.go.kr 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성남시 주변을 보니 미세먼지 농도가 보통이다.
위 2개 사이트를 종합해서 내가 사는 지역은 황사와 거리가 있다고 생각하고 일요일 오후부터 집안 창문을 활짝 열고 환기도 시키고 청소도 했다.

방송에서는 주로 큰 지역명으로 황사예보를 전달해 주니 이와 같은 방법으로 자기가 사는 지역의 황사를 직접 판단하는 것도 생활에 도움이 될 것 같다.

참고로, 서울지역 대기환경정보 서비스를 살펴보면 각 구별로 미세먼지 측정치를 살펴볼 수 있다. 서울시 대기환경정보서비스 사이트는 http://air.seoul.go.kr 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봄이 되면 항상 찾아오는 황사.
나름대로 정보를 분석하여 황사에 대비하면 어떨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