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아재의 솔직한 블로그

'기계식 키보드'에 해당되는 글 1건

  1. 기계식 키보드의 장점 (사용기) (3)

기계식 키보드의 장점 (사용기)

人生雜談

이른바 딸깍보드 라고 불리는 기계식 키보드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딸깍보드는 여러가지 장점이 있지만 제가 보는 장점 3가지를 나열해 봅니다.
물론 단점도 있겠지요 ^^;

1. 터치감이 죽인다.
기계식 키보드의 가장 큰 장점은 역시 키 하나하나를 눌렀을 때의 터치감입니다.
딸깍 거리는 경쾌한 소리도 듣기 좋지만 손가락 하나하나로 느끼는 감(監)은 그야말로 잊을 수 없습니다.

컴퓨터를 처음 사용했을 때 알프스 키보드를 사용했었습니다.
그 뒤로 사회생활을 하면서 일반 키보드를 주로 사용했었는데요. 첫 기계식 키보드를 썼던 기억을 잊을 수 없어 기계식 키보드를 찾아 외국 사이트를 헤매곤 했었습니다.

그때 소리만 큰 짝퉁 기계식 키보드도 써보고 했었는데요.
드디어 재작년에 손에 꼭 맞는 기계식 키보드 2개를 구해서 번갈아 사용하고 있습니다.

하나는 CHERRY이고 하나는 PHAETHON입니다.
한가지 흠이 있다면 가격이 좀~~~ ㅜ.ㅜ

2. 일하는 티가 팍팍 난다.


(딸깍보드의 소리를 한번 들어보세요. )

특히 프로그래머나 기획자라면 한번쯤 사용해 볼만 합니다.
자신의 생각하는 코드를 딸깍거리는 소리와 함께 프로그래밍 할 때는 코딩빨(?) 제대로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문서작업을 할 때
아~~ 저 사람 일 참 열심히 하는구나.. 라는 오해(?)를 충분히 받을 수 있습니다. ^^;

물론 주위 직원들의 눈총은 가끔씩 감수해야 합니다.
간혹 소리가 너무 큰 키보드도 있는데 이 경우 얇은 수건을 키보드 밑에 두면 그마나 소리를 감소시킬 수 있습니다.

3. 일반키보드와 다른 포스가 느껴진다.

사진으로 보시는 것처럼 기계식 키보드는 대개 검은색입니다.
중간 중간 빛이 나는 것도 있고 빨간색 키를 하나 떡하나 배치시켜 눈에 확 띄게도 합니다.
일반 만원짜리 키보드하고는 차원이 다른 포스를 느끼게 해 줍니다.


기계식 키보드는 오프마켓보다는 전문쇼핑몰에서 구입하셔야 제대로 된 제품을 구하실 수 있습니다.
iomania 같은 곳이 괜찮은 것 같습니다. 구입한 지 몇년 된 것도 바로 수리를 해 주더군요.
기계식 키보드도 한번쯤 사용해 보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