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아재의 솔직한 블로그

아이폰과 아웃룩을 무선으로 연동하기

쓸만한 생활정보

일정관리 프로그램이 많지만 제 입맛에는 아웃룩이 가장 좋습니다.
일단 UI가 맘에 들고 메모나 작업, 메일도 관리할 수 있기 때문이죠.

아웃룩의 일정관리과 아이폰을 연동하려면 아주 간단하게 할 수 있습니다만,
이 경우는 데이터 케이블로 PC와 아이폰을 연결한 후에, 직접 "동기화" 버튼을 눌러야 하는 불편이 있습니다.

그래서 저는 중간에 네이버 캘린더를 거쳐서 아웃룩의 일정을 아이폰 캘린더로 동기화하였습니다.
이렇게 하면 두가지 장점이 있습니다.

1. 아웃룩의 일정이 아이폰 캘린더에 무선으로 들어온다.
2. 네이버 캘린더에서 SMS 수신을 설정하면, 등록한 일정을 SMS로 바로바로 알려준다.


무선으로 동기화하는 부분도 마음에 들고, 무엇보다 무료 SMS로 일정을 알려주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구글 캘린더를 통해서 동기화하는 부분도 있지만 구글 캘린더는 주기적으로 아웃룩과 동기화하는 부분이 없는 것 같아 좀 불편하더군요. (제가 잘 모르나요? ^)
여튼, 구글 캘린더도 좀 사용했습니다만, UI가 이쁘지 않아서 네이버 캘린더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연동방법은 간단합니다.
1. 우선 아웃룩에 일정을 등록합니다. 기본이죠.


2. 네이버 캘린더를 사용합니다.

3. 네이버 캘린더의 왼쪽 아래를 보면 "아웃룩 동기화"란 버튼이 있습니다.
이 버튼을 클릭하면

위와 같이 아웃룩과 동기화 하는 방법에 대해서 나타납니다.
아웃룩 동기화는 웹으로 할 수도 있지만, 이 경우는 사용자가 직접 "Outlook 동기화"버튼을 눌러야 합니다.

4. 하지만 네이버에서 제공하는 "미니 캘린더"를 설치하면 그럴 필요없이 프로그램이 알아서 지정한 시간에 동기화를 시켜 줍니다.

미니캘린더를 설치한 후, "환경설정"을 선택합니다.


"Outlook동기화' 탭에서 아웃룩과 동기화 할 시간가 옵션을 지정하면 정해진 시간에 알아서 아웃룩과 동기화가 됩니다.
"알림방법"에서 SMS를 선택하면 본인이 지정한 휴대전화로 일정이 팍팍 뜨게 됩니다.

5. 휴대전화 설정은 네이버 캘린더 하단에 "모바일 활용안내"를 누르시면 됩니다.

6. 여기까지 하셨으면 아웃룩과 네이버 캘린더를 완벽하게 동기화한 것입니다.
이제 남은 것이 아이폰과 네이버 캘린더의 동기화인데요.
그 부분은 많은 분들이 포스트를 작성하셔서 검색하시면 쉽게 찾으실 수 있을 것입니다.
저도 금방 했거든요.

아웃룩 - 구글 캘린더 - 아이폰의 조합으로 동기화한 분들은 많은데
저처럼 아웃룩 - 네이버 캘린더 - 아이폰의 조합을 한 분들이 그다지 많지 않은 것 같아서
짧게나마 경험을 공유합니다.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셨길 바랍니다. ^^;

반응형